전남대학교MNTL연구소

서브메뉴2

 
작성일 : 12-11-15 13:36
미래형 반도체에 쓰이는 그래핀 나노링 개발
 글쓴이 : 박종성
조회 : 405  

정건영 광주과학기술원 교수팀 연구 성과

(서울=연합뉴스) 김경윤 기자 = 국내 연구진이 그래핀 반도체의 전류를 제어할 수 있는 나노 크기의 그래핀 링을 개발했다.

교육과학기술부는 정건영 광주과학기술원 교수와 박유신 박사과정생이 주도한 연구팀이 나노 크기의 그래핀 링을 만들어 넓은 면적에 배열하는 데 성공했다고 7일 밝혔다.

그래핀은 전도성, 투과성, 유연성이 뛰어나 태양전지나 휘는 디스플레이에 활용할 수 있는 '꿈의 신소재'다.

그래핀 반도체를 상용화하려면 폭이 15㎚(1㎚=10억분의 1m) 이하인 얇은 '그래핀 나노 리본'을 이용해 전류를 제어해야 하지만 기존 기술로는 원하는 위치에 그래핀 리본을 배열하기 어려웠다.

연구팀은 그래핀 위에 아크릴, 유기고분자(Imprint resist), 폴리비닐 알코올(PVA)을 코팅한 후 나노 구멍을 내고 얇은 금속을 씌우는 방식으로 나노 리본이 원형으로 이어진 형태의 '그래핀 나노링'을 제작했다.

이 기술로 넓은 면적의 그래핀에 다양한 형태의 나노구조체를 제작·배열하는 것이 가능해졌다.

정 교수는 "이번 연구는 나노 크기의 그래핀 선을 넓은 면적에서 자유롭게 제어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었다"며 "미래형 그래핀 반도체·센서 개발의 시작점이 될 것"이라고 말했다.

이 연구성과는 재료과학 분야의 권위지인 '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(Advanced Materials)' 10월호에 실렸다.

<그래핀 나노링 배열을 위한 나노패터닝 공정>